최신 복지뉴스

복지와 고용, 보건, 주거, 교육에 관련한 최신 뉴스를 알려드립니다.

전체뉴스
제목 학생 0.9% 학교폭력 피해…사이버폭력·집단따돌림 비중 늘어 작성일자 2021-01-21

집단 따돌림은 초등학교, 사이버 폭력은 중학교서 가장 많아


(세종=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초·중·고등학교 학생 100명 중 한 명꼴로 학교폭력 피해를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전체적인 학교폭력 피해 경험은 줄었지만, 학교폭력에서 사이버 폭력, 집단 따돌림 피해 비중은 확대한 것으로 조사됐다.


교육부는 17개 시·도 교육감이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 전체 학생을 대상으로 지난해 9월 14일부터 10월 23일까지 실시한 '2020년 학교폭력 실태조사(전수조사)' 결과를 21일 발표했다.


조사 결과 2019년 2학기부터 응답 시점까지 학교폭력 피해를 봤다는 학생은 0.9%였다.


이는 전년인 2019년(1.6%)보다 0.7%포인트 하락한 것으로, 2017년(0.9%) 이후 3년 만에 최저다.


학교급별 피해 응답률은 초등학교 1.8%, 중학교 0.5%, 고등학교 0.2%로, 전년보다 초등학교가 1.8%포인트, 중학교 0.3%포인트, 고등학교는 0.2%포인트 각각 하락했다.


학생 1천 명당 피해 유형 응답 건수는 언어폭력 4.9건, 집단 따돌림 3.8건, 인터넷·스마트폰을 이용한 괴롭힘인 사이버폭력 1.8건, 신체 폭력 1.2건, 스토킹 1.0건, 금품 갈취 0.8건, 강요 0.6건, 성폭력 0.5건으로 1년 전과 비교해 모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피해 학생들의 피해 유형을 중복으로 조사한 결과로 보면 언어폭력(33.6%), 집단 따돌림(26.0%), 사이버 폭력(12.3%)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그중 집단 따돌림은 전년 대비 2.8%포인트, 사이버 폭력은 3.4%포인트 각각 확대했다. 언어폭력을 비롯해 나머지 6개 유형의 피해 비중은 모두 축소됐다.


집단 따돌림 피해는 초등학교(26.8%)에서 가장 빈발했다. 뒤이어 중학교(24.3%), 고등학교(23.8%) 순이었다.


언어폭력도 초등학교(34.7%)에서, 사이버 폭력은 중학교(18.1%)에서 피해 비중이 각각 가장 높았다.


학교폭력 가해 경험이 있는 학생 비율은 0.3%로, 전년보다 0.3%포인트 하락했다.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0.7%, 중학교 0.2%, 고등학교 0.05%로 조사돼 1년 전보다 초등학교 0.7%포인트, 중학교 0.1%포인트, 고등학교 0.05%포인트 각각 하락했다.


학교폭력을 목격했다는 학생 비율은 2.3%로 1.7%포인트 하락했다. 학교급별로는 초등학교 4.0%, 중학교 1.6%, 고등학교 0.8%로 나타났다.


교육부는 학교폭력 피해·가해의 감소 원인을 분석 중이다.


교육부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원격 수업 확대로 학교폭력이 줄어든 것이 아니냐'는 물음에 "코로나19가 시작하기 전인 2019년 2학기부터 학교폭력 경험에 대해 응답하도록 했다"며 직접적인 관련성을 단정하긴 어렵다고 봤다.


애초 학교폭력 실태조사는 4월 전수조사, 9월 표본조사 등 1년에 두 번 실시되지만, 지난해에는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지난해 9월 한 차례만 시행됐다.


조사 대상 약 357만명 중 82.6%인 295만명이 이번 조사에 답했다.


교육부는 조사 결과를 분석해 다음 달 중으로 '학교폭력 예방 및 대책 2021년 시행계획'을 수립해 시행할 방침이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는 처음으로 디지털 성폭력 전수조사도 추진돼 관심을 모았으나 그 결과가 발표되지 않았다.


다른 교육부 관계자는 "디지털 성폭력에 대한 청소년들의 인식을 알아보기 위한 연구의 일환으로 실태조사를 한 것이다. 결과에 대한 정밀한 분석이 필요하다"며 다음 달께 연구가 마무리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1/21 06:00 송고

전체뉴스
정보제공 연합뉴스

덧글

0

"제한적 본인 확인제" 시행에 따라 2009년 4월1일부터
본인확인이 되지 않은 이용자는 인터넷 게시물 작성이 제한됩니다.
광고성 글, 비방, 선동, 욕설, 인신공격등의 부적절한 내용의 글은 삭제됩니다.
(덧글은 1,000자 까지만 입력 가능합니다.)

만족도 조사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