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이슈] 노인 폭력, 착취, 유기·방임, 112로 신고하세요!
등록일2017-06-02
노인 폭력, 착취, 유기·방임, 112로 신고하세요!

- 경찰, 6월 노인학대 집중신고기간 운영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경찰청은 제1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6월15일)을 맞아 6월 한 달간 노인학대 집중 신고기간을 운영한다고 31일 밝혔다.

신고 대상은 노인에 대한 신체·정서·성적 폭력, 경제적 착취, 가혹행위, 유기·방임 등이다. 이같은 행위는 노인복지법에 따라 형사처벌된다.

노인에게 폭언·폭행·모욕을 가하는 행위, 제한된 공간에 가두거나 거주지 출입을 통제하는 행위, 신체를 억압하거나 협박·위협하는 행위, 약물로 노인의 신체를 통제하는 행위 등이 처벌 대상이다.

노인에 대한 성폭력이나 성적 수치심을 주는 언행, 노인의 소득 또는 재산, 임금을 가로채거나 임의로 쓰는 행위, 거동이 불편한 노인에게 의식주 관련 보호를 제공하지 않는 행위도 포함된다.

중앙노인보호전문기관에 따르면 노인학대 신고는 2012년 9천340건에서 2015년 1만1천905건, 학대 발생은 2012년 3천424건에서 2015년 3천818건으로 매년 증가하는 추세다.   그러나 노인학대 피해자가 자신의 피해를 가정사로 여기거나, 가족인 가해자 보호를 위해 신고를 꺼리는 경향이 여전히 남아 있어 신고율은 1.9% 수준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경찰은 집중신고 기간 신고된 사건은 엄정 수사하고, 지속적 사후관리와 지원으로 피해 회복과 재발방지에도 주력할 방침이다. 스스로 피해 회복이 어려운 피해자가 있으면 전문가 및 전문기관과 공조해 지원 방안을 마련한다.

플래카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으로 노인학대 관련 인식 개선과 적극적인 신고를 촉구하고, 지역 노인복지시설과 경로당, 의료인, 복지시설 종사자 등을 상대로 노인학대 예방과 대처 방법을 교육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집중 신고기간 운영을 통해 노인학대는 곧 범죄임을 널리 홍보하고, 적극적인 신고와 제보를 유도해 사각지대에 있는 학대 피해 노인들을 찾아 보호할 것"이라고 말했다. 

puls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5/31 12:00 송고

이 정보는 2017-06-02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