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임신·출산·육아로 직장내 불이익…"권리구조대에 신고하세요"
등록일2019-11-25

서울시, 6월 출범 이후 6건 해결…아빠도 신고 가능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직장인이 임신, 출산, 육아를 이유로 불이익을 당하면 서남권직장맘지원센터가 운영하는 '직장맘 권리구조대'에 신고해 구제받을 수 있다고 25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권리구조대는 올해 6월 출범해 지금까지 총 6건을 구제했다. 고용노동부 진정 사건 대리 2건, 특별근로감독 요청 2건, 노사합의 1건, 고용보험 심사 청구 1건 등이다.


폐업 예정이라 육아 휴직을 못 준다고 거짓말한 회사, 출산휴가와 육아휴직 급여 산정을 위한 소정근로시간을 절반으로 줄여 돈을 계산한 업체 등의 사안이 권리구조대로 넘어와 바로잡혔다.


신고 당사자는 물론 동료 직원들도 개선 혜택을 누렸다고 시는 전했다.


권리구조대에는 공인노무사 14명, 변호사 2명이 근무하고 있다.


서울시에 거주하거나 서울이 생활 근거지인 직장인은 홈페이지(http://www.gworkingmom.net), 전화(☎ 02-852-0102), 팩스(☎ 0505-842-0102), 이메일(workingmom0102@gmail.com)로 상담할 수 있다.


김문정 서울시 서남권직장맘지원센터장은 "임신, 출산, 육아에 대한 불이익이 점차 다양하게 나타나는 추세"라며 "사업장 내 인식개선이 이뤄지고 관련 제도 사용률이 높아질 때까지 직장맘과 직장대디를 돕겠다"고 말했다.


j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9/11/25 06:00 송고

이 정보는 2019-11-25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관련 복지뉴스
    • 관련 복지 뉴스가 없습니다.
  • 관련 복지 서비스
    • 관련 복지 서비스가 없습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