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정총리, 등록금반환용 예산 증액 수용 표명
등록일2020-06-30

전날 교육위서 대학 간접 지원 2천700억 증액…유은혜도 동의


(서울=연합뉴스) 이대희 이동환 이은정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30일 국회가 등록금 반환을 위한 대학 간접 지원 추경 예산을 증액한 것과 관련해 "현실적 실현 방안이 만들어지면 정부는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며 수용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위 전체회의에 출석, 더불어민주당 서동용 의원의 질의에 "교육부가 직접 등록금 문제에 개입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지만, 대학이 자구 노력을 한다면 다른 형태로 대학에 지원하는 것이 좋다"며 이같이 말했다.


전날 국회 교육위원회는 3차 추경안 예비심사에서 등록금 반환을 위해 자체적으로 노력하는 대학을 지원하기 위한 예산 2천718억원을 증액한 바 있다. 본예산 등에서 무산됐던 대학혁신지원사업을 재편성한 것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도 "등록금 반환 문제는 각 학교에서 대학생과 협의를 통해 자구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우선 보고 있다"며 "다만 증액한 대로 심의하고 편성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겠다"고 동의의 뜻을 나타냈다.


정 총리는 양이원영 의원의 그린뉴딜 질의에 대해선 "원대한 미래 비전을 만들기 위해서는 청와대가 중심이 돼 추진하는 것이 가장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그는 "현재 그린뉴딜을 포함한 한국형 뉴딜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중심으로 추진해 7월에 완성할 것"이라며 "이 과정에서 총리실과 청와대도 힘을 합치고 있다"고 강조했다.


2vs2@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20/06/30 15:44 송고

이 정보는 2020-06-30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관련 복지뉴스
    • 관련 복지 뉴스가 없습니다.
  • 관련 복지 서비스
    • 관련 복지 서비스가 없습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