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정총리 "마지막이란 각오로 아동학대 근원적 대책 마련"
등록일2020-07-17

"아동학대 근절 안 돼 송구…조만간 대책 확정·발표"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17일 "아동학대 사례가 근절되지 못해 송구스럽고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아동학대 근절 의지를 다졌다.

 

정 총리는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아동정책조정위원회에서 "최근 국민적 공분을 산 아동학대 사건들이 잇달아 발생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정부는 이번이 마지막이라는 각오로 위기 아동 조기발견과 재발 방지에 중점을 둬 근원적 대책을 마련 중이며 조만간 확정해 발표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아동이 태어날 때부터 가진 사회적, 경제적 격차가 대물림되지 않도록 국가 책임을 강화할 것"이라며 "한부모, 장애, 다문화 등 본인이 선택할 수 없는 환경을 이유로 차별받거나 출발선이 달라져서는 결코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부모로부터 보호받지 못하는 아이들이 최대한 가정과 유사한 환경에서 자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입양 과정에서 공적 책임도 강화하겠다"고 했다.

 

정 총리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등 재난 상황에서도 대응 가능한 돌봄체계 확립과 아동을 권리주체로 인정한 정책 추진체계 구축 등도 약속했다.

 

s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20/07/17 15:18 송고

이 정보는 2020-07-17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관련 복지뉴스
    • 관련 복지 뉴스가 없습니다.
  • 관련 복지 서비스
    • 관련 복지 서비스가 없습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