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복지 대상자 선정·지원 신속하게"…복지부, 금융권과 협력
등록일2020-11-16

19개 은행 및 금융결제원과 '금융정보 전산연계 업무협약' 체결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기초생활보장, 기초연금 등 복지제도 혜택를 받는 대상자의 자격 여부를 더욱 신속하게 확인하고자 보건복지부와 금융권이 협력하기로 했다.


복지부는 16일 오후 서울 금융결제원 역삼 본부에서 19개 은행 및 금융결제원과 복지 대상자의 신속한 자격 확인을 위한 금융정보 요구 및 제공에 관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복지부와 금융기관 간에는 관련 정보를 자동으로 송수신하는 금융정보 연계망이 구축되며, 금융결제원은 연계망이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복지부는 업무협약을 체결한 한국산업은행, 농협은행, 신한은행 등 19개 은행과 함께 시스템 개발에 착수했고 향후 보험, 증권사 등 타 금융기관에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협약에 참여한 기관들과는 금융정보 연계망의 성공적 구축 및 운영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기초생활보장 등 복지 제도의 지원을 받는 대상자를 선정할 때는 소득재산 조사를 하는데 은행이나 보험, 증권사 등에서 금융 정보를 받는 과정에서 시간이 다소 소요된다는 지적이 많았다.


실제로 금융재산 조사에 걸리는 시간은 약 19일로, 소득재산 조사 대상이 지속해서 증가하는 추세를 볼 때 조사 체계 개편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양성일 복지부 1차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복지대상자 선정의 신속성과 정확도를 높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이 제때 지원받을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학수 금융결제원장은 "향후 금융정보 연계 기반을 토대로 정부 기관과 공공목적의 정보중계 사업을 지속해서 확대해 정부의 정책 집행을 지원하고 금융기관의 업무 효율화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y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11/16 14:00 송고

이 정보는 2020-11-16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관련 복지뉴스
    • 관련 복지 뉴스가 없습니다.
  • 관련 복지 서비스
    • 관련 복지 서비스가 없습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