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북한이탈 청소년 정신건강 지원 위한 세미나 개최
등록일2017-11-13

국립정신건강센터 주관, 11. 14(화) 북한이탈 청소년 업무 실무자 100여명 참석


보건복지부 국립정신건강센터(센터장 이철)는 11월 14일(화) 국립정신건강센터 지하1층 어울림 홀에서『북한이탈 청소년 정신건강 지원 체계 구축』을 위한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북한이탈 주민의 정신건강에 대한 논의가 부족한 상황에서, 이들의 정신건강 실태와 지원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세미나에는 전국 하나센터*, 대안학교 등 탈북민 관련 실무자 약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실시된다.
*하나센터 : 각 지역에 있는 북한이탈민 지원사무소


이번 세미나를 통해 북한이탈 청소년의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 불안, 우울 등에 대한 근본적인 원인과 문제점을 파악하여 중·장기적 심리지원과 서비스 방안을 모색하고 전문가 네트워크를 구축할 예정이다.


첫 번째 발표자로 나선 조명숙 교감(여명학교)은 ‘남한 정착 중인 북한이탈 청소년 실태’란 내용으로 북한이탈 청소년 대안학교 학생의 교육과 진로 등에 대해 발표한다.


이어서 전진용 국립정신건강센터 정신사회재활과장은 ‘북한이탈 청소년의 정신건강 현황’이란 주제로 탈북 청소년의 정신건강 증진과 통일 이후 접근방법에 대해 발표한다.


종합토론을 통해 전문가들은 북한이탈 청소년이 남한사회에 적응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과 정신건강 서비스 등 정신건강 지원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할 계획이다.


이철 국립정신건강센터장은 "북한이탈 청소년의 심리 지원을 위한 시스템 마련이 필요한 시점에서, 실무자간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체계적인 지원 대책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2017.11.13 보건복지부

복지뉴스 상세보기

정보제공을 나타낸 표입니다.

정보제공 정책브리핑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