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문화누리카드로 함께 진로체험의 장을 열다
등록일2018-11-09

□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장관 유은혜)와 문화체육관광부(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는 올해 11월부터 저소득층 등 소외계층 학생을 대상으로 문화누리카드*를 활용한 진로체험 활성화 프로그램을 시범 운영한다.
*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에게 문화예술, 여행, 체육활동의 기회를 제공하는 통합문화이용권(1인당 연간 7만원 지급)


□ 이 프로그램은 소외계층 학생들이 진로교육에 있어서 사각지대에 놓이지 않도록 다양한 진로체험활동을 지원하는 포용적 사회통합의 일환으로 마련되었으며,


□ 학생들의 흥미와 수요에 따라 4차 산업혁명 및 문화예술 관련 분야와 연계한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운영한다.


o 학생 모집은 충남, 세종 및 대전 지역 초등학생~중학생을 대상으로 약 40여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1순위는 문화누리카드 소지 학생, 2순위는 진로정보 취약지역인 농·어촌 지역 학생을 선발한다.


o 11월 10일(토)부터 12월 29일(토)까지 총 8회로 예정되어 있는 이번 프로그램은 공주대학교 산학연구관에서 체험형·강의형으로 수준별로 반을 편성하여 운영한다.


o 진로 및 창의체험 교육경험이 있는 유능한 강사진으로 구성한 이번 프로그램*은 사전에 학생 수요 조사를 바탕으로 4차 산업혁명 및 문화예술 관련 분야와 관련된 내용을 제공한다.
* 공주 석장리 구석기시대 탐험 엔트리 프로그래밍, 로봇 코딩으로 공주 관광지 탐험 등, 총 8종의 프로그램 제공 예정


□ 최은옥 교육부 평생미래교육국장은 “소외계층에게 교육의 희망 사다리를 놓는 진로체험 기회는 앞으로 더욱 필요하다.”라고 강조하고,


o “이번 계기로 소외계층 학생들의 맞춤형 진로탐색 기회를 확대할 수 있도록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뜻을 모아갈 것”이라 밝혔다.


교육부 2018.11.09

복지뉴스 상세보기

정보제공을 나타낸 표입니다.

정보제공 정책브리핑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