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서비스 사례

복지서비스 사례를 통해 복지서비스를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습니다.

교육급여(맞춤형 급여)
등록일2018-05-24

돈이 없어서, 가난해서, 꺼지는 교육의 등불을, 교육급여가 아이들 교육의 등불을 밝힙니다.

가난 때문에 교육을 못받다니요. 뜻이 있는 곳에 길이 있습니다. 교육급여 덕분이죠.

“뜻이 있는 곳에 길이 있다, 다 교육급여 덕분!”

‘엘리트 사원 00씨의 강연!’ 지금 제 모습이 어떤가요? 부자? 똑똑? 전 어렸을 적 공부하고 싶은데, 먹고 살 돈이 없어 학용품은 커녕 문제집도 못샀어요. 공부도 당연히 못했지요. 방법도 몰랐구요. 그런 저에게 교육부에서 교육급여를 지원해주었습니다. 문제집 한 권, 학용품을 받고, 남들보다 두배, 세배로 공부했어요. 뜻이 있는 곳에 길이 있다고, 저를 엘리트 사원으로 만들어준 것, 그것은 바로 수급자가구에 지원되는 교육급여입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