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20년새 서울 노숙인 47% 감소…2018년 3천478명
등록일2020-12-31

서울시 노숙인복지정책 백서 발간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IMF(국제통화기금) 외환위기 직후인 1998년부터 2018년까지 노숙인 복지정책 20년 역사를 정리한 백서 '서울시 노숙인 복지정책 20년사 - 노숙인 다시 우리의 이웃이 되다'를 발간했다고 31일 밝혔다.


백서에 따르면 1998년 서울의 노숙인은 6천531명이었다. 이 숫자는 1999년 7천401명으로 정점을 찍은 뒤 꾸준히 하락했다.


서울의 노숙인은 2012년 4천180명에서 2013년 4천505명으로 늘었다가 이후 감소세로 돌아서 2018년 역대 최저치인 3천478명을 기록했다. 1998년과 비교해 46.7% 줄어든 수준이다.


시는 민선 2기인 1998∼2002년 폭증하는 노숙인 지원을 위해 민관 협력으로 기본 안전망을 구축했고, 민선 3기(2002∼2006년)에는 노숙인 일자리 지원사업을 추진했으며 민선 5·6기(2012∼2018년)에는 복지제도를 체계화하고 주거지원 등을 강화했다고 돌아봤다.


백서는 이날부터 온라인(ebook.seoul.go.kr)에서 볼 수 있다.


김선순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코로나19로 다시 노숙인이 증가할 수 있는 만큼 선제적이고 발전적인 복지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j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12/31 06:00 송고

이 정보는 2020-12-31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관련 복지뉴스
    • 관련 복지 뉴스가 없습니다.
  • 관련 복지 서비스
    • 관련 복지 서비스가 없습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