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구직 단념 청년'이 취업 촉진 프로그램 참여하면 20만원 준다
등록일2021-03-31

노동부, 청년 도전 지원사업 공모…약 20개 자치단체 선정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일정 기간 이상 취업과 직업훈련 경험이 없는 '구직 단념 청년'이 일부 자치단체에서 시행하는 취업 촉진 프로그램에 참여하면 1인당 20만원씩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고용노동부는 31일 구직 단념 청년의 노동시장 참여를 촉진하기 위한 '청년 도전 지원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노동부는 다음 달 1∼15일 이 사업을 수행할 자치단체를 공모할 예정이다.


청년 도전 지원사업은 정부가 지난 3일 발표한 '청년 고용 활성화 대책'에 포함된 것으로, 구직 단념 청년을 찾아내 취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비경제활동인구 중 '쉬었음' 인구에 해당하는 구직 단념 청년은 지난해 44만8천명에 달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기업의 채용 축소·연기 등으로 전년보다 8만8천명 급증했다.


청년 도전 지원사업은 자치단체 청년센터를 중심으로 지역의 구직 단념 청년을 모집해 1 대 1 상담으로 사회 활동 의욕을 고취하고 취업 역량 강화를 위한 2∼3개월의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6개월 이상 취업과 직업훈련 이력이 없는 등 일정 요건을 충족한 만 18∼34세 청년 약 5천명이 대상이다.


청년센터의 프로그램을 이수한 구직 단념 청년은 1인당 20만원씩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다.


프로그램 이수자는 한국형 실업부조인 국민취업지원제도 참여도 가능하다.


올해 1월부터 시행 중인 국민취업지원제도는 저소득 구직자에게 1인당 월 50만원씩 구직촉진수당을 지급하고 맞춤형 취업 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노동부는 이번 공모에서 우수한 취업 역량 강화 프로그램을 제안하는 자치단체 약 20곳을 선정할 계획이다. 이들 자치단체에 지원되는 사업비는 총 40억원이다.


공모를 통과한 자치단체는 오는 5월부터 청년센터를 중심으로 청년 도전 지원사업을 시행하게 된다.


ljglor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3/31 15:29 송고

이 정보는 2021-03-31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관련 복지뉴스
    • 관련 복지 뉴스가 없습니다.
  • 관련 복지 서비스
    • 관련 복지 서비스가 없습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