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노년층에 스마트폰 작동법·모바일뱅킹 이용 교육 확대
등록일2021-05-26

사회관계 장관회의서 논의


(세종=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디지털 기기 활용이나 접근에 어려움이 없도록 정부가 노년층을 대상으로 한 디지털 교육을 확대한다.


교육부는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관계부처와 함께 제9차 사회관계 장관회의를 열고 '노인의 사회참여 활동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노년층이 키오스크, 셀프계산대, 스마트폰 등을 사용하는 데 지장이 없도록 디지털 역량 교육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정부는 EBS 등과 연계해 스마트폰을 활용한 정보 검색 기능, 교통·금융 관련 애플리케이션(앱) 활용 방법 등을 알려주는 '디지털 리터러시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노년층 맞춤형 디지털 리터러시 교재를 개발한다.


아울러 전국의 생활 사회간접자본(SOC)에 있는 디지털 배움터 1천 곳을 활용해 태블릿PC·스마트폰 작동법 등 디지털 기초 교육부터 모바일 금융, 기차표 예매, 인터넷 쇼핑, 스마트 오피스 등 디지털 생활·심화 교육을 추진하기로 했다.


노년층 특화 교육과정도 신설한다.


정부는 대학 평생 교육체제 지원 사업에서 별도 트랙으로 노인 심리 상담사, 숲 해설사 자격증 획득을 위한 노년층 특화 교육과정을 개발하기로 했다.


방송통신대에 노년층 특화 교육과정도 개설해 운영할 계획이다.


노년층의 평생 교육을 제도화하기 위해 '평생교육법'을 개정해 법적 근거도 마련한다.


부처 간 정보를 공유해 노년층을 위한 신규 일감도 발굴한다.


현재 행정안전부, 보건복지부, 여성가족부 등의 일감 정보만을 연계 중이지만 앞으로 교육부의 정보도 공유해 학교·교육청 봉사 일감도 확대 제공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역 사회에서 활동하는 노인 자원봉사단에 대한 지원도 지속해서 강화하고 사회공헌형 일자리 사업도 확대한다.


이 밖에도 정부는 노년층의 여가를 위해 극장이 없는 기초지방자치단체에서 운영하는 '작은 영화관' 등의 사업을 계속해서 추진하고, 생활문화센터와 지역 체육센터를 지속해서 확대하기로 했다.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5/26 14:00 송고

복지뉴스 상세보기

정보제공을 나타낸 표입니다.

정보제공 연합뉴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