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코로나19로 생계 어려워진 대학생, 장학금 신청하세요"
등록일2021-04-19

교육부, 대학생 1만명에게 총 250억원 규모 특별근로장학금


(세종=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부모가 실직·폐업한 대학생에게 특별 장학금이 지급된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대학생 1만명에게 총 250억원 규모의 '코로나19 위기가구 특별근로장학금'을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추가경정예산(추경)으로 편성된 이번 사업은 지난해 1월 20일 이후 부모의 실직이나 폐업 등으로 갑자기 경제적으로 어려워진 대학교 학부 재학생에게 학기 중 교내외 근로를 하고 다음 달부터 5개월간 월 최대 89만원을 지원하는 내용이 골자다.


특별근로장학금은 이달 26일부터 30일까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www.kosaf.go.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특별근로장학생은 학생의 소속 대학에서 심사해 선발한다.


신청자는 직전 학기 성적이 C0(C제로) 이상이어야 한다.


기존 국가장학금 수혜자, 학자금 대출자도 지원할 수 있다.


심사를 위한 부모의 실직·폐업 정보는 기존의 한국장학재단 정보 제공 동의를 신청한 경우 일괄적으로 확인이 된다.


학생이 직접 부모의 실직·폐업 증빙 자료를 대학에 제출할 수도 있다.


선발된 학생은 대학이 배정한 교내외 기관에서 근로하게 되며, 근로한 시간에 따라 장학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장학금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나 콜센터(☎1599-2290)에서 확인하면 된다.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4/19 12:00 송고

복지뉴스 상세보기

정보제공을 나타낸 표입니다.

정보제공 연합뉴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